함소아

이벤트 유의사항

  • · 이벤트 응모 시 부정확한 정보를 기입하는 경우 당첨이 취소됩니다.
  • · 부적절한 이름이나 타인에게 불편함을 주는 내용, 도배성 댓글을 작성했을 경우 무통보 삭제됩니다.
  • · 정확한 경품 배송을 위해 당첨자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중 일부가 해당 사이트에 노출될 수 있습니다.
  • · 경품 배송은 당첨자 발표 공지에 기재되는 배송정보 등록 URL에 입력 기간이 종료된 후 시작되며, 배송업체의 사정에 따라 2주의 기간이 소요됩니다.

개인정보 활용 동의

  • · 당첨자의 경품 배송을 위해 당첨된 분들의 이름, 전화번호, 주소 정보가 배송 업체로 전달됩니다. 이를 원치 않을 경우 당첨을 거부할 수 있습니다.

위의 사항에 동의하며,
함소아 20주년 이벤트에 참여합니다.

등록자 댓글내용 등록시간
  • 변아* 저희아들은 심한기침과콧물로 항생제를 3주이상 복용했습니다 항생제를먹이는 엄마의마음은 너무미안하더군요 그러다 소개로 노원에있는 함소아를 가게되었습니다 인상좋으신 최승용원장님께서 겁이정말많은저희아들을 달래가며 치료도해주시고 정말친절하게 진료도해주시더라고요 무엇보다아이의생활패턴과 식습관을 하나하나 꼼꼼하게 이야기해주셔서 비만인아들의 건강습관도 바뀌고있습니다 하나하나세심하게 신경많이써주시고 코와귀도좋아지는게 보이니 너무감사합니다 또한 치료해주시는 간호언니분들~너무친절하셔요~겁많은 저희아들이 스스로치료를받습니다^^ 노원함소아최고!! 2019-11-09 09:27
  • 김지* 첫아이가 5살 여름에 처음으로 함소아에 내원하여 어느덧 7살 가을이 지나가고있어요~ 3살부터 노란콧물과함께 잦은 입원과 항생제를 한달에 20일이상 복용이 반복되면서 어느순간부터는 온몸에 두드러기까지 반복되기 시작했어요.이렇게해서는 안되겠다 싶어 영통함소아 변원장님을 찾아가게되었어요 노란코가 계속되면서 기침도 심해지고 기관지염 증상까지, 그리고 온몸에 두드러기가 심해 응급실갈정도까지.. 아이도 엄마인 저도 너무 힘들어..이렇게 하는게 맞나 싶었지만, 변원장님의 격려가 아이도 저도 잘 버티게 해준거 같아요~ 매일 아이의 콧물.기침상태를 확인해주시고 체크해주시는 모습에 정말 감동이었고, 혹시 제가 지나치면 먼저 연락주신 원장님께 정말 감사하더라구요~ 함소아 상비약과 항상 친절히 상담해주시고 답변주시는 변원장님이 계셔서 지금은 수월하게 잘 넘기고있어요 늘 웃는모습으로 아이들 예뻐해주시는 모습과 엄마마음을 이해해주고 공감해주시는모습 최고예요 늘 감사하고 앞으로도 잘 부탁드려요^^ 2019-11-07 22:17
  • 박경* 항상 처음부터 지금까지 변함 없으신 우리 원장님 덕분에 경빈이 감기가 더 오래 안가고 .. 항상 가족처럼 세세하게 잘 진료 봐 주셔서 너무 감사드려요 ... 첫 아가라 정말 키우면서 이것저것 힘들었는데 원장님 설명도 들으면서 이런 저런 제안도 해주시고 넘 감사드립니다 집이 멀어도 항상 저는 원장님뵈러 일주일에 꼭 한번씩은 간답니다 ... 원장님 감사드려요 ..... 한상 감사드립니다 ... 2019-11-05 17:17
  • 강효****** 안녕하세요. 함소아 한의원 새내기 시우 엄마입니다. 이야기는 많이 들었지만 선뜻 가지 못했었는데 아이 비염으로 안되겠다 싶어 찾아간 곳이 함소아였습니다. 그곳에서 오은혜 원장님을 만나게 되었는데요. 아이 상태를 꼼꼼히 봐주시고, 양약에 대한 걱정이 많았던 저에게 양약치료를 점차 줄이면서 비염을 치료 할 수 있도록 도와주시겠다는 말씀과 약 처방을 받으면 연락을 하여 상담을 해주신다는 말씀이 참 감사했습니다. 매년 겨울이 다가오면 아이 건강 걱정을 한아름 지고 있던 저에게 저희 아이의 평생 주치의 오은혜 원장님이 곁에 계셔서 참 든든하답니다. 2019-10-29 09:56
  • 백신* 아이와 눈높이를 맞춰주시는 최정윤 선생님을 칭찬합니다. 최정윤 선생님 아이 의자는 선생님 의자보다 늘 높게 세팅되어 있어요. 키 작은 아이들과 눈높이를 맞춰주려 그리 하신 것 같아요. 덕분에 겁쟁이 저희 아들이 콧 속 내시경도 겁내지 않고 전자뜸도 용감하게 버텨낸답니다! 웃음이 예쁜 최정윤 선생님은 우리 아이와 교감도 하세요. 시간이 걸리더라도 아이의 말 한 마디 한 마디에 귀기울이시고 일주일을 어떻게 보냈는지 대화를 나누면서 마음을 나누는 시간도 가지십니다. 이런 고운 선생님을 만나러 가지 않을 수 없겠죠? 고운 최정윤 선생님, 감사합니다~♡ 2019-10-21 19: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