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아

우리 아이 담당 선생님, 함소아 직원들을 칭찬해주세요.

댓글로 칭찬하면 칭찬한 사람,
칭찬받은 사람 모두에게 선물을 드립니다!

매달 함소아 직원을 칭찬하고

건강 선물 받아가세요!

  • 2019년 8월 12일 ~ 12월 22일

  • 매월 5일, 전월의 함솨인 1인을 선정합니다.
    함소아 20주년 '감솨함솨' 사이트내 공지사항 등록

  • 칭찬한 사람  참진생 봉밀절편
    칭찬받은 사람  참진생 봉밀 절편

참여방법

  • 칭찬하고 싶은
    지점 선택
  • 칭찬받는 사람
    이름 기입
  • 댓글로
    칭찬글 달기

이벤트 유의사항

  • · 이벤트 응모 시 부정확한 정보를 기입하는 경우 당첨이 취소됩니다.
  • · 부적절한 이름이나 타인에게 불편함을 주는 내용, 도배성 댓글을 작성했을 경우 무통보 삭제됩니다.
  • · 정확한 경품 배송을 위해 당첨자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중 일부가 해당 사이트에 노출될 수 있습니다.
  • · 경품 배송은 당첨자 발표 공지에 기재되는 배송정보 등록 URL에 입력 기간이 종료된 후 시작되며, 배송업체의 사정에 따라 2주의 기간이 소요됩니다.

개인정보 활용 동의

  • · 당첨자의 경품 배송을 위해 당첨된 분들의 이름, 전화번호, 주소 정보가 배송 업체로 전달됩니다. 이를 원치 않을 경우 당첨을 거부할 수 있습니다.

위의 사항에 동의하며,
함소아 20주년 이벤트에 참여합니다.

등록자 댓글내용 등록시간
  • 김효* 윤원장님이라고 쓰고 사랑이라고 읽는다. 평택으로 이사 온후 아이가 예민한기질과 민감한습성을타고나서 병이나고 난 후 치료하지말고 생기기전 면역력을 높여주고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리게된 평택지점함소아한의원. 우리아이 주치의 가장 가까운곳에서 한의사라는 딱딱하고 조금은 무거울수있는 분위기를깨고 허물없이 대해주시며 낮은자세로 아이의눈높이에맞춰 진료해주시는모습에 감동받았습니다. 카카오톡을 24시간 열어두시고 언제라도 아이의 건강에대한 질문의 소통통로를 열어놓으시는 모습에서 이윤을 목적으로하는 여느병원과는다른 차별성을느꼈습니다. 첫아이고 저도 엄마가 처음이라 아이가 아풀땐 당황하고 불안함에 누구에게 물어봐야하고 응급처치는 어떻게해야할까하는 난관에 부딪칠때마다 늘 한결같은 모습으로 함께 걱정해주시고 정성을다해주셔서 우리아이 성인되는 그날까지 이믿음 쭈욱 지켜나가렵니다. 감사합니다. 2019-08-12 21:16
  • 이선* 늘 상냥하고 친절함은 기본이죠. 아이들을 진심으로 대해주시고 어쩔땐 유교과출신이 아닐까 의심이 들 정도예요. 친구처럼 언니처럼 친근하게 대해주시는 보미선생님 짱!!! 2019-08-12 18:56
  • 차민* 친절함은 기본 장착이시고, 아이의 눈높이에서 늘 진료 봐주시고 진료 후 차근차근 설명도 잘 해주십니다 ♡ 예약진료일 외에도 아이의 상황에 따라 연락 드리면 상세히 답변주셔서 늘 감사했습니다 사실 원장님 뿐만아니라 부천시청점 계신분들 늘 친절하게 맞이해주시고 아이들 치료받을때 같이 놀아쥬시고 다 한분한분 칭찬해 드리구 싶습니다 bb 부천시청점 모두 칭찬함솨♡ 2019-08-12 17:24
  • 김진* 저희 수민이는 생후7개월부터 성북함소아 다니고 있어요~일반병원 다녔는데 감기가 하도 안 낳아서 성북함소아 가게 되었어요~ 그때 처음 뵌 김송이원장님께서 수민이 수면상태나 식욕등 꼼꼼히 물어보고 수민이 체질에 맞게 진찰해줘서 감기가 잘 낫더라구요~ 그후론 성북함소아만 다니고 있어요~ 김송이원장님의 따뜻한 관심으로 더욱 건강해지고 있는 수민이에요~ 늘 감사합니다♡김송이원장님 칭찬함솨♡ 2019-08-12 15:08
  • 김현* 매년 동병하치 치료를 받으러 다니는데요 진료보는중에 원장님께서 아이가 눈을 자주 깜빡이는거 같다며 얼마나 되었는지 언제 증상이 심해지는지 물어보시며 아이의 증상에대해 물어보셨어요 그러면서 '틱'이라고 말씀해주셨죠.. (내 아이에게 틱이라니 놀라지 않을수 없었죠) 2주뒤 방문했을때 깜빡임이더 심해진거 같다며 기질, 성격, 상황, 방법 등에 대해 많은 얘기를 해주셨고 엄마인 저에게도 많이 힘들겠다며 말씀 해주셨는데 그한마디에 그동안 쌓아뒀던 눈물이 흘렀죠... 아이의 상태뿐아니라 저의 마음까지 헤아려주신 원장님께 감동받았네요 흑흑..^^;; 김송이원장님 감사합니다~ 칭찬함솨♡ 2019-08-12 12:22